현재 아침편지 가족은 3,711,773 명입니다.

2017년 11월 21일 오늘의 아침편지

어미쥐와 새끼쥐

쥐는 새끼를 낳으면
핥고 쓰다듬는데, 그런 행동을 얼마나
많이 하느냐는 어미 쥐마다 크게 차이가 있다.
어떤 어미 쥐들은 다른 어미 쥐들에 비해 훨씬 많이
핥고 쓰다듬는다. 그런데 연구 결과 자주 핥고 쓰다듬는
어미를 둔 운 좋은 새끼들이 긍정적 발달 양상을
더 많이 보였다. 인지 과제를 더 잘 수행했고,
극심한 스트레스 상황에서 생리학적
흥분 반응도 더 낮았다.


- 월터 미셸의《마시멜로 테스트》중에서 -


* 어미쥐와 새끼쥐.
한 몸, 한 운명입니다.
어미쥐가 낳은 새끼에게 어떻게 해주느냐에 따라
새끼쥐의 건강 상태가 달라집니다. 동시에 새끼쥐가
어떤 상태이냐에 따라 어미쥐의 건강 상태도 바뀝니다.
어미쥐가 새끼쥐를 핥고 쓰다듬는 것은
새끼쥐의 건강에 도움을 주지만
어미쥐 자신의 운명에도
큰 영향을 미칩니다.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

아침편지 추천하기

마음의 비타민 '고도원의 아침편지'를 소중한 분들과 함께 보세요

지금 아침편지 & 옹달샘에서는...

더보기 >
옹달샘'소리명상' 워크숍 옹달샘
'소리명상' 워크숍
'비채 오체투지' 워크숍 '비채 오체투지' 워크숍
'잠깐멈춤' '잠깐멈춤'
온가족이 함께하는'크리스마스장식' 온가족이 함께하는
'크리스마스장식'
'행복한가정경제 리딩하기' '행복한
가정경제 리딩하기'
사군자, 수묵화 강좌'세상을 화폭에' 사군자, 수묵화 강좌
'세상을 화폭에'
'별이 뜨는 들판'을 향해 나를 찾아 떠나는'2017 산티아고 순례길 치유여행' '별이 뜨는 들판'을 향해 나를 찾아 떠나는
'2017 산티아고 순례길 치유여행'

아침편지를 받는
다양한 방법들

이메일

이메일로 받기

매일매일 이메일로 아침편지를 받아보세요. 주변분들께 추천하셔도 좋습니다.
앱

App(앱)으로 보기

언제 어디서나 모바일애플리케이션으로 아침편지를 만나보세요.
음성

음성 아침편지

고도원 작가의 목소리로 만나는 아침편지
중국어

중국어 아침편지

번역본과 함께 중국어로 읽고 듣는 시간

문의 및 연락

전화1644-8421, 043-723-2033

문의가능시간 화~토 | 09:00~12:30, 13:30~18:00

강연/인터뷰를 요청하시려면?

자세히보기>